"스포츠 7330" 일주일에 3번! 하루 30분 운동!     "승리를 향한 열정의 샷!!"     경상남도 테니스협회 http://www.gntfs.co.kr

이전달 2018년 12월 다음달

일 월 화 수 목 금 토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포토겔러리
동영상겔러리
테니스코트소개
테니스교실
각종규정
관련사이트
2018년경남테니스협
● 산하단체 홈페이지 바로가기
● 관련단체홈페이지
 
작성일 : 14-05-20 10:00
페더러의 기술 3 - 페더러가 발을 놓는 방법1
 글쓴이 : 테니스피플
조회 : 43,892  
기술
페더러의 기술 3 - 페더러가 발을 놓는 방법1페더러의 스탠스- 페더러는 발을 함부로 놓지 않는다.
방극용 기자  |  bgj@tennispeople.kr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4.05.18  20:51:55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네이버구글msn

 테니스의 공식적인 기록은 서버가 토스한 볼을 임팩트 함으로써 시작한다.

서버의 시작은 서브이지만 리시버의 시작은 리턴이다. ATP(남자)선수들의 경기에서는 특별한 경우가 아닌 한 자신의 서브게임을 지켜나가는 것이 일반적이다. (여자 선수들의 경기에서는 자신의 서브게임을 지켜나가는 비율이 반정도 된다. 보편적으로 서브보다 리턴이 더 좋기 때문으로 보인다.) 때문에 남자들의 게임에서 서브만 확실하더라도(자신의 서브는 확실히 지켜나간다는 전제하에)최소한 경기에서 지지는 않는다는 계산이 나온다.

그러나 결국 이기기 위해서는 상대편의 서브게임을 최소한 한 포인트는 브레이크 시켜야 자신이 승리를 거머쥘 수 있는 것 역시 사실이다. (6:6타이브레이크에서 자신의 서브를 지키고 상대편의 서브를 한 포인트 더 따야 이길 수 있기 때문) 서브와 리턴 무엇이 더 중요하냐 하면 물론 서브에 더 큰 비중을 두겠지만 그렇다고 서브에 비해 리턴을 소홀히 해도 된다는 것은 결코 아니다.
 
현실적으로 서브의 폼을 바꿔 파워와 안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단기간에 잡기에는 쉽지 않고 수 많은 연습을 필요로 한다. 때문에 이번에는 가장 손쉽게 자세 하나만 바꿈으로써 확실한 효과를 얻을 수 있는 리턴의 준비자세 중 발을 놓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페더러의 스탠스 발 끝
 
대부분의 톱 프로들은 리턴 준비 시 오픈 스탠스를 취한다.
페더러 역시 준비자세의 스탠스는 오픈 스탠스다. 그럼 그는 과연 지면에 발을 어떻게 놓고 있을까?
바로 11자(字)모양으로 놓는다. 어떨 때는 11자를 넘어 팔(八. 자신이 내려다 보았을 때. 상대편이 보았을 때는 역 팔자(逆 八字) 모양을 띌 때도 있을 정도다.
 
그럼 그는 왜 편한 스탠스인 역 팔자(자신이 보았을 때. 소위 양반걸음이라 일컽는 발 모양) 모양을 취하지 않을까? 그것은 양 발끝이 벌어져 있는 스탠스(역 팔자)는 편하기는 하나 지면의 힘을 제대로 받을 수 없는 자세이기 때문이다.
 
발 끝이 살짝 모아져 있는 11자 모양으로 서게 되면, 지면으로부터 올라오는 힘이 단단하게 하체에 축적되는 것을 바로 느낄 수 있다. 그 힘은 앞 발끝이 벌어져 있는 스탠스 자세와 비교 자체가 안 된다.
파워가 실린 볼을 때리거나 맞이할 때 첫 번째 단단해야 할 것은 하체다. 볼 자체는 상체로 라켓을 휘둘러 때리지만 하체가 부실하면 상체는 그저 속 빈 강정일 뿐이다. 비유가 부적절한지는 모르겠지만 용비어천가에도 “뿌리깊은 나무는 바람에 흔들리지 않는다”라고 했다. 하체는 뿌리요 상체는 기둥이다. 뿌리가 튼튼하지 않은 나무는 결코 강한 바람에 버틸 수 없다. 나무를 지탱하게 해주는 뿌리, 그 하체에 힘을 주는 것이 바로 땅(지면, 바닥)이다.

테니스에서 첫 번째 파워가 나오는 것은 지면(코트 바닥)이다. 리턴 준비시 발바닥으로 지면을 확실히 누르고  11자, 이를 넘어 팔(八)자 스탠스를 해야한다. 그래야 지면으로 부터 힘을 가장 많이 받을 수 있다.
 
이 스탠스의 장점은
1.     상대편의 강력한 볼을 충분히 몸으로 받칠 수 있는 힘을 지면으로부터 얻는다.
2.     좌우로 빠져나가는 볼에 순간적이고 폭발적인 힘으로 뛰어 나갈 수 있다.
 
 무릎을 살짝 구부린 후 발모양을 11자, 혹은 팔자로 지면을 꽉 누르는 스탠스를 하라. 그게 바로 페더러를 비롯, 나달, 조코비치, 세레나, 리나, 아자렌카,샤라포바 등 톱 클래스들의 스탠스다.
 
 
아래 사진은 톱 프로들의 스탠스를 모아 놓은 것이다.
그들의 발끝이 어떻게 놓여 있는지 자세히 살펴 보자. 발만 크롭한 사진은 구분하기 쉽도록 베이스 라인과 평행하게 잘랐다.
  
▲ 페더러
  
 

 

  
▲ 페더러의 복식 전위 모습이다.발끝을 유심히 보자.
  
 

 

  
▲ 나달
  
 

 

  
  
 

 

  
▲ 조코비치
  
 

 

  
▲ 니시코리
  
 

 

  
▲ 바브링카 2014호주오픈 발 스탠스
  
  

▲ 2013년 상하이 마스터즈때의 발끝 스탠스다. 사진 앵글이 약간 틀리긴 하지만 확연히 위 2014호주오픈에 비해 발 끝이 벌어져 있음을 알 수 있다. 바브링카는 상하이 마스터즈 8강에서 나달에게 졌고 4개월 후 호주오픈에서 나달에게 이겨 우승을 차지했다.

우리나라 선수들의 대부분은 이렇게 발 끝이 벌어진 스탠스를 하고 있다.

  
 

 

  
▲ 세레나
  
▲ 오른쪽 발 옆 사이드 라인과 함께 보며 어떻게 발을 놓고 서 있는지 비교해 보자.

 

  
▲ 아자렌카
  
 

 

  
▲ 리나
  
 

 

  
▲ 샤라포바
  
 

 

  
▲ 이바노비치
  
 
  
  
 
  
▲ 정현. 정현의 발끝 스탠스는 국내 선수중 가장 좋다.
  
 

[관련기사]


 
 

Total 10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 테니스피플 제공 테니스 기술 모음 테니스피플 12-09 69944
103 테니스피플 제공 엘리트 동영상 모음 테니스피플 12-09 60818
102 한국테니스지도자연맹 그룹레슨(2) 포칭 드릴 테니스피플 12-09 61440
101 한국테니스지도자연맹 그룹레슨(1)-웜업드릴 테니스피플 12-09 59787
100 라파엘 나달 연습 테니스피플 10-20 63467
99 니시코리-앤더슨 타이브레이크 테니스피플 10-20 50539
98 천하무적 조코비치의 코트 커버 테니스피플 10-20 49793
97 2015프랑스오픈(French open) 아나 이바노비치(Ana Ivanovic)기… 테니스피플 06-16 58777
96 2015프랑스오픈(French open tennis) 라파엘 나달(Rafael Nadal)… 테니스피플 06-16 55728
95 2015프랑스오픈(French open) 페더러(Roger Federer)기술 모음 테니스피플 06-16 34348
94 한국테니스레전드 이형택원장은 홍성찬을 이렇게 지도한다 테니스피플 06-16 35392
93 한국테니스레전드 이형택원장(이형택아카데미) 기술 모음/대구 … 테니스피플 06-16 35328
92 지면 반력(反力)을 이용한 바디 임팩트 테니스피플 12-02 44865
91 챔피언은 탄생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 것이다 테니스피플 10-28 43739
90 [레슨2] 들어가면서 치는 포핸드 테니스피플 06-12 57127
89 [레슨1] 들어가며 포핸드 테니스피플 06-12 55915
88 [정진화의 원포인트] 페더러포핸드 팁-축과 체중이동 테니스피플 05-27 54555
87 [정진화의 원포인트] 페더러 리턴 팁-축을 만들자 테니스피플 05-27 48520
86 [정진화의 원포인트] 페더러 런닝포핸드 팁- 축을 만들자 테니스피플 05-27 47805
85 [정진화의 원포인트] 페더러 높은 포핸드 팁-지면을 박차듯이.. 테니스피플 05-27 47474
84 페더러의 기술4- 페더러가 발을 놓는 방법2 테니스피플 05-27 45263
83 페더러의 기술 3 - 페더러가 발을 놓는 방법1 테니스피플 05-20 43893
82 페더러의 기술 2- 페더러가 볼을 보는 방법 2 테니스피플 05-20 44246
81 페더러의 기술 1 - 페더러가 볼을 보는 방법 테니스피플 05-20 47849
80 [나만의레슨비법]여수협회 조승우 부회장 테니스피플 05-12 47241
 1  2  3  4  5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25번길 17 창원시립테니스장內 경상남도테니스협회
협회장 : 김영호     전무이사 : 전창대(010-4220-8290)    
COPYRIGHT(C)1998-2012 DSWEB ALL RIGHTS RESERVED.

select count(*) as cnt from ktfs.g4_login where lo_ip = '54.234.228.78'

145 : Table '.\ktfs\g4_login' is marked as crashed and should be repaired

error file : /bbs/board.php